본문 바로가기
참여마당/템플스테이 갤러리

충전

by 문수암 2022. 11. 19.

 

  엄마랑 처음으로 템플스테이를 왔는데, 생각했던것보다는 조금 펴안하게 지내다 가는것 같아서 너무좋아요 근 1년동안 제대로된 휴가없이 일만하다가 해가 다 지날때쯤에야 여행와서 충전해가는게 무슨소용일까 싶지만 그래도 내년 한해 기운을 충분히 받아가요~

'참여마당 > 템플스테이 갤러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원성취 사경  (0) 2022.11.19
가을 감 따기 체험  (0) 2022.11.19
나를 되돌아 볼 수 있던 순간  (0) 2022.11.18
온전한 휴식  (0) 2022.10.31
두번째 방문했습니다  (0) 2022.07.29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