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 Very good !

 

                         큰 사찰만 검색하던 내 모습이 약간 부끄럽게 느껴질 정도로

                         좋은 곳입니다.

                         한눈에 담을수 있는 절 풍경과 친절한 두 스님 및 관계자분들 ... 우리 보리까지

                         하나라도 더 챙겨 주실려는 모습이 다음을 기약하게 하네요.

                         약간은 낯설지만 맛있는 음식과 조용한 분위기에 울려퍼지는 종소리? ..

                         너무 편하고 즐겁게 쉬다가 갑니다.

                         이번 부처님 오신날에 다시한번 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아이들과 저 또한 추억이 하나 더 생겼네요 ~ ~!

 

 

 

 

          

             서우 : 또 오고 싶습니다.

                  

                   처음부터 절에 도착하니 새소리와 물소리가 너무 좋았습니다.

                   처음에는 보리가 무서웠지만 지금은 만져주고 놀아주고 싶을만큼

                   너무 귀엽습니다.

                   다음에 또 오고 싶습니다.

                   스님 너무 잘 챙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준성  :  처음 형아랑 아빠랑 여행을 와서 좋았습니다.

                              형아랑 아빠랑 밥도 먹고 놀기도 하고 산책도 해서 재미있었습니다.

                              보리와 함께 있어서 너무 재미있었고 스님과 차를 마신것도

                              좋았습니다.

                              스님은 제가 본 스님중에 짱이었습니다.

                              다음에도 지금처럼 또 놀러오고 싶습니다.

                              그때는 엄마도 꼭 데려 오겠습니다.

 

 

 

 

 

 

 

 

 

 

 

 

                          뜻하지 않은 행복과 즐거움

 

                         뜻하지 않게 문수암(산청) 템플스테이를 마쳤다.

                         사람이 많이 없고 조용하고 또한

                         스님, 보살님들이 너무 좋으시고 마스코트 보리까지

                         마음이 가는 절이었다.

                         스님께서 말씀 하시는것을 들으며 대화도 나누고 보리에게 사과도 주고 . . .

                         심신안정을 얻고 가는것 같다.

                         아버지라는 버팀목, 조언자, 친구, 파트너같은 분과 함께 오니

                         더욱 좋은 템플스테이가 되었다.

                         이곳은 여러번 와야겠다는

                         다음을 기약하며 다시 오고싶은 곳이다.

                         절에계신 모든 분들과 보리, 부처님께 감사드린다.

                         내 인생에서의 작은 황금별같은 시간이었다.

 

                                                         2020, 5월, 3일 , , ,

 

 

 

 

 

 

 

 

'참여마당 > 체험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유로웠다  (0) 2020.05.11
마음의 보약  (0) 2020.05.04
Very good ! 또 오고 싶습니다.  (0) 2020.05.04
다시 시작 합니다 . . .  (0) 2020.04.21
5월 1일부터 템플스테이를 시작합니다.  (0) 2020.04.19
공지사항 변경입니다.  (0) 2020.04.03
Posted by 있는 그대로 바라보다! 문수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