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가 사랑스러워지는 시간 --

 

                         등록 하루전 지인의 추천을 받아 온 문수암은

                       넉넉히 품어주고 내어 주는 공간으로 충분히

                       나를 더 사랑하고 감사하며 조용히 앉는 연습을 하기에

                        정말 훌륭한 공간이다.

                        사랑, 자비심 넘치는 지도 스님과의 시간은 나를, 누군가를

                        서리맞은 풀 한포기까지 사랑이 전해지는 시간이었고

                        조용히 혼자 수행을 하면서 작은 변화에도 나를 칭찬하고

                        마음이 너그러워져 짧은 시간이지만 2박 3일 못지않게

                        명상을 할 수 있어 행복하다.

                        옆에서 흐르는 계곡물 소리도 재잘거리며 맴돌며 춤추는 듯하고

                        산행을 할때 바스락 거리는 소리와 서리 맞은 작은 풀꽃,

                        언 땅을 밟는 느낌까지 오롯이 귀와 눈으로 즐기는 시간도 넘 좋았다.

                        놓칠수 없는 한가지는 공양시간도 너무 행복하게 너무 기쁘게 감사하며

                        충분히 즐길 수 있어 그 기분을 돌아가서

                        새로운 요리를 하는 설렘까지 갖게 되었다.

                        가까운 곳에 있는 문수암을 주위 분들에게도 소개하고

                        사랑하는 친구, 선배, 가족과 함께 더 행복해지고

                        지혜로워지는 시간을 갖고 싶다.

            

                                      2019년 12월 25일

 

 

 

 

 

 

 

 

 

 

 

 

                             -- 소중한 첫경험 이었습니다 --

                   

                      항상 바쁘게 쫓겨가며 살아왔던 한해를 뒤돌아 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스님과의 차담시간, 산행을 통해서 혜안을 얻어가고

                      자기 위주의 생각을 상대방 입장에서 볼 수 있는 , , ,

                      바꿔야 한다는 반성도 합니다.

                      또한 맑고 밝아지는 얼굴색, 눈동자를 보면서

                      금연, 절주를 다짐해 봅니다.

                      충분히 휴식도 취하면서 재충전하여

                      새해를 맞이할것 같습니다.

                      감사드립니다.

 

                                  2019년 12월 25일

                     

                   

                 

                       

 

 

 

 

 

 

 

Posted by 있는 그대로 바라보다! 문수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