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아빠랑 함께 온 8살 
의젓하고 똘똘한 호진이.
1박 2일 내내 
보리곁에서 보리랑 꼭 붙어 놀면서도 
보리앓이를 하고,
빨간 보리수 열매도 실컷 따보고 
직접 딴 보리수 열매로 효소만들기도 해보며 
보리수랑도 즐겁게 노닐었답니다.^^

 

 

 

 

 

 

 

 

 

 

 

 

 

 

 

 

 

 

 

 

 

 

 

 

 

 

 

 

 

 

 

 

 

 

 

 

 

 

 

 

 

'참여마당 > 체험후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똑같은 일상속의 새로운 경험!  (0) 2019.07.03
나를 만나다  (0) 2019.06.23
보리랑 노닐고, 보리수랑 노닐고 ^^  (0) 2019.06.23
바르게 바라보기  (0) 2019.06.18
여유, 휴식  (0) 2019.06.11
기억  (0) 2019.06.07
Posted by 있는 그대로 바라보다! 문수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