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양고교 학생들의 템플스테이는 아이들이나, 봉사자, 진행자, 스님들 모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사찰 문화나 부처님 가르침이 어렵게 느껴졌었는데..

안내에 따라 설명을 듣고 해 보니.. 쉽고 재미 있었다는 소감이 많았습니다.

'참여마당 > 동영상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리산에서 하룻밤, 첫 바보여행자  (0) 2018.07.15
나에게 주는 선물~  (0) 2017.11.28
생각과 달리 재미난 템플체험  (0) 2017.11.12
summer school camp  (1) 2017.07.15
나를 돌아보며 절하는 108배  (1) 2017.06.18
실력파 주지스님 기체조  (0) 2017.06.05
Posted by 있는 그대로 바라보다! 문수암

댓글을 달아 주세요